광명종합뉴스
안양시, 4월부터 가로환경미화원 출근시간 오전 6시 → 8시로
기사게재일: 2020-03-30 크게 + | 작게 -

새벽시간대 출근해 아침을 열던 가로환경미화원(이하 환경미화원)들의 근무시간이 4월부터 바뀐다.



안양시는 환경미화원들의 출근시간을 오전 6시에서 8시로 변경해 다음 달부터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오전 6시에 출근해 8시까지 일하고 두 시간 휴식 후인 10시부터 12시까지 다시 가로환경에 임하는 근무시간이 오전 8시부터 12시까지로 통합된다.



오후 1시부터 5시까지인 평일오후 근무시간대는 변함이 없다. 주말과 휴일 근무시간인 오전 6시부터 10시까지도 기존과 같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생활폐기물업체가 수집·운반 시간을 야간에서 주간으로(04시 → 06시) 변경한데 맞춰, 환경미화원들에게 아침의 여유를 안겨주고 이른 시간대 안전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전했다.



아울러 거리미화에도 보다 효과적으로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재 안양시의 환경미화원은 31개 동 소속과 시·구청 기동반을 포함해 총 203명이 근무 중이다.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NAME:    PASS:
페이스북
광명종합뉴스 | 경기도 광명시 광명7동 315-31 등록번호:경기 아 000000 I 등록일자:2014.00.00
발행/편집인:김진환 | E-mail:4445@hanmail.net | 전화:010-5288-4445
Copyright (c) 2013 GYUNHAP All rights reserved